Skip
언론홍보
[아주경제] 교원, 약자보호 나섰다 남대문경찰과 '아이사랑 캠페인' 전개
작성일 : 2018.07.13   조회수 : 97
[아주경제  2018. 06. 19 보도 기사]

교원그룹은 최근 교원내외빌딩에서 서울남대문경찰서와 사회적 약자 보호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교원그룹 복의순 EDU사업본부장과 서울남대문경찰서 엄성규 서장 등이 참석했다.

이에 따라 교원은 서울남대문경찰서와 함께 7월부터 ‘교원 아이사랑 캠페인’을 공동으로 전개한다. 아동 중심의 교육전문기업으로서 사회적 약자인 아이들이 안전하게 생활하고 바른 마음으로 어울려 사는 인재가 될 수 있도록 ‘아동 보호’에 앞장서겠다는 취지다.

우선 교원은 30여년간 학습지 및 전집 사업으로 쌓아온 유?초등 교육 노하우를 바탕으로 관련 콘텐츠를 개발하고 홍보한다. 서울남대문경찰서는 아동안전지킴이(집)와 117신고센터 운영, 지문사전등록제 독려, 아동학대 예방 교육을 더욱 강화해 나간다.

교원은 ‘교원 아이사랑 캠페인’을 위해 주제송 영상과 웹툰 콘텐츠를 개발했다. 50초로 제작된 주제송에는 ‘학교폭력을 예방하자’는 내용이 담겨있다. 총 9컷으로 구성된 웹툰은 지문 등 사전등록제의 중요성과 효과를 소개한다.

캠페인 콘텐츠는 스마트 빨간펜 회원의 학습 앱과 ‘프리샘’ 학습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또한 교원과 각 교육 브랜드의 공식 홈페이지, 10여개의 SNS 채널에 게시된다. 이외에도 교원은 사?내외 정보지를 통해 캠페인의 취지와 관련 콘텐?츠 등을 확산시켜나갈 계획이다.

국내 최대 아동 복지 전문기관인 초록우산 어린이재단도 동참한다. 교원은 2012년부터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함께 사회공헌 활동인 '바른인성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교원 관계자는 “그간 다양한 공익활동을 수행하기 위해 힘써왔다”며 “이번 서울남대문경찰서와의 협약을 통해 사회적 약자인 우리 아이들이 안전하게 생활하고 바른 마음으로 어울려 사는 인재가 될 수 있도록 ‘아동 보호’에 더욱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기사 자세히 보기 ▶ http://www.ajunews.com/view/20180619091902658